[ARTWORK] Heartmond KongByungGak
  • 상품명
    [ARTWORK] Heartmond KongByungGak
결제/배송 안내

결제 안내


· 카드 결제, 실시간 계좌 이체, 가상 계좌, 무통장 입금, 페이코, 카카오 페이를 통해 결제하실 수 있습니다.
· 무통장 입금 계좌 번호 : 하나은행 (주식회사 핀즐) 144-910021-32204 주문 후 48시간 내 주문서 입금자명으로 입금시 주문이 진행됩니다.


배송 안내


· 리미티드 에디션 & 키즈 작품(주문 제작) : 결제 완료 후 영업일 기준 5일 내에 발송됩니다. 기본 배송 기간 이상 소요되거나 품절된 작품은 별도 표기 및 개별 연락을 드립니다.
· 그림 정기구독 : 매월 15일, CJ 대한통운으로 일괄 발송되며 배송료는 없습니다. 1일~15일 사이에 신청시 해당 월 중순에, 15일~말일 사이에 신청시 결제 후 영업일 기준 1~2일 이내에 첫 번째 작품을 발송합니다.
· 주문 금액 15만 원 미만일 때 기본 배송비 4,000원이 추가됩니다.
· 도서산간 및 제주 지역에는 기본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기타 안내


· 작품을 구매하실 때에는 미처 인지하지 못한 미세한 흔적이 실제 작품에서 발견될 수 있습니다. 이는 창작 과정의 흔적이 남아 있는 것이며, 원화 그대로 디지털 판화로 인쇄하기 때문에 불량품이 아닙니다.
· 배송 시 발생할 수 있는 리미티드 에디션의 전면 보호 필름 오염 및 손상, 수작업 특성상 불가피하게 생길 수 있는 작품 후면 흠집은 불량이 아니기에 반품의 사유가 되지 않습니다.
· 리미티드 에디션 작품과 알루미늄 프레임 모서리가 날카로울 수 있으니 어린이나 유아의 손에 닿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교환/환불 안내

교환 및 반품


· 교환/반품은 핀즐 홈페이지(pinzle.net)에서 구매한 작품에 한해서만 가능합니다.
· 작품을 받으신 후 7일 이내에 Q&A 게시판을 통해 교환/반품 접수를 하실 수 있습니다.
· 주문 제작 작품(에디션 및 키즈, 폰 케이스 등)과 지류 작품(아트 프린트, 엽서북 등)의 특성상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은 불가합니다.(배송 중 파손의 경우 같은 작품으로 재발송해드리며, 왕복 배송비는 핀즐이 부담합니다)
· 알루미늄 액자와 아카이빙 앨범은 재질 특성상 미세한 외부 스크래치가 생길 수 있으며 이는 불량이 아니므로 교환/반품이 어렵습니다.
· 교환/반품 시 작품이 파손되지 않도록 재포장해주시고, 포함된 구성품도 모두 함께 반송해주셔야 합니다.(작품별 반송 주소와 방법은 별도로 안내드립니다)
· 패브릭 작품의 경우 개봉 후 발생한 향수 등의 오염이나 구김으로 판매하기 불가능한 상태의 작품은 교환/반품이 불가합니다.
· 기프트 카드는 기재된 쿠폰 코드가 노출될 위험이 있으므로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고객의 부주의로 작품이 훼손되거나 하자가 발생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합니다.


환불 안내


받으신 작품이 위의 교환/반품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에만 환불이 가능하며 작품을 수령한 후 7일 이내에 문제가 있는 부분의 사진을 채널톡으로 접수해주셔야 합니다.

· 무통장 입금, 실시간 이체 : 당일 혹은 익일 18시까지 처리됩니다.
· 신용카드 : 카드사에 따라 환불 완료까지 3~8일 정도가 소요됩니다.(카드사로 문의하시면 처리 과정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현금 결제 : Q&A 게시판에 환불 계좌 및 정보를 입력해주시면 관리자가 확인 후 바로 처리해드립니다.
· 정기구독 중도 해지 : 구독 중 환불은 ‘결제 총액 - (이미 받으신 작품 및 액자의 개별 구매가 + 총 배송비)’로 계산해 차액을 돌려드립니다.

발송 일정

정기 결제
  • 결제 시
    할인

증가 감소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ARTWORK] Heartmond KongByungGak
수량증가 수량감소
(  )

0






ARTWORK
Heartmond KongByungGak
하트몬드 공병각




용기에 관하여

누군가의 삶에 대해 이야기하며 용기라는 단어를 사용할 때, 우리는 뭔가 대단한 일화가 필요한 것처럼 느끼곤 한다. 두려움 없이 상황에 맞선 경험이나 무언가를 포기해가며 결단을 내린 순간들만이 용기를 설명할 자격을 얻는 것만 같다. 물론 용기가 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드는 엄청난 능력이라는 점은 틀림이 없으나, 그것이 드러나기 위해서는 반드시 굉장한 사건과 연관되어야만 하는 것일까? 우리는 고된 상황을 그저 견디는 데에도 상당한 용기가 필요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막연한 불안감을 그대로 디디고 선 채로 변화에 적응하는 것에도 크나큰 용기가 필요하다. 캘리그래퍼로서 그리고 캘리드로잉을 하는 아티스트로서 하트몬드 공병각은 스스로에게 무거운 질문을 계속해서 던진다. 또한 그럴 때마다 자신의 삶에 대한 불안함과 두려움을 느끼고 또 느낀다. 하지만 그는 거대한 불안의 파도가 조금이라도 잦아들길 기다리며 견디고 버틸 뿐만 아니라 자신만의 작품을 이어가고 있다. 하트몬드 공병각은 스스로를 끝내 용기와 어울리지 않는 사람이라고 설명했지만, 그토록 일상적인 두려움과 불안을 끌어안고서도 새로운 상황을 실험하고 자신을 표현한다는 것은 용기가 아닌 단어로 설명하기 어렵다는 생각이다. 




About Courage

When we pick the word ‘courage’ to talk about someone else’s life, we feel inclined to have to have something exceptional. It seems like that experiences facing the reality fearlessly or moments where decisions are made in exchange of something great only deserves to be described to be ‘courageous’. Of course, it is clear that courage is an outstanding quality that makes impossible possible but does it really have to be connected to something unimaginable event for it to show? Is it really mandatory? We all know that a significant amount of courage is needed in order to simply stay still throughout a difficult time. Adapting to changes while standing still above that unreasonable anxiety takes immense courage. Heartmond Kong Byung Gak as a Cali-drawing artist or Calligrapher continues to question himself; difficult, heavy ones. Every time he gets questioned, he experiences that instability and fear about himself, again and again. However, he waits silently, stays still for that huge waves of anxiety to go down, furthermore he continues to work on his own work. Heartmond Kong Byung Gak explained himself that he’s not really right to go with ‘courage’ but I think it is not possible to find any other vocabulary to describe him – the one who holds the fear and anxiety within himself while experimenting new condition and expressing himself creatively.



점퍼 피치 색상 이미지-S6L2
점퍼 차콜 색상 이미지-S6L1
결제/배송 안내

결제 안내


· 카드 결제, 실시간 계좌 이체, 가상 계좌, 무통장 입금, 페이코, 카카오 페이를 통해 결제하실 수 있습니다.
· 무통장 입금 계좌 번호 : 하나은행 (주식회사 핀즐) 144-910021-32204 주문 후 48시간 내 주문서 입금자명으로 입금시 주문이 진행됩니다.


배송 안내


· 리미티드 에디션 & 키즈 작품(주문 제작) : 결제 완료 후 영업일 기준 5일 내에 발송됩니다. 기본 배송 기간 이상 소요되거나 품절된 작품은 별도 표기 및 개별 연락을 드립니다.
· 그림 정기구독 : 매월 15일, CJ 대한통운으로 일괄 발송되며 배송료는 없습니다. 1일~15일 사이에 신청시 해당 월 중순에, 15일~말일 사이에 신청시 결제 후 영업일 기준 1~2일 이내에 첫 번째 작품을 발송합니다.
· 주문 금액 15만 원 미만일 때 기본 배송비 4,000원이 추가됩니다.
· 도서산간 및 제주 지역에는 기본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기타 안내


· 작품을 구매하실 때에는 미처 인지하지 못한 미세한 흔적이 실제 작품에서 발견될 수 있습니다. 이는 창작 과정의 흔적이 남아 있는 것이며, 원화 그대로 디지털 판화로 인쇄하기 때문에 불량품이 아닙니다.
· 배송 시 발생할 수 있는 리미티드 에디션의 전면 보호 필름 오염 및 손상, 수작업 특성상 불가피하게 생길 수 있는 작품 후면 흠집은 불량이 아니기에 반품의 사유가 되지 않습니다.
· 리미티드 에디션 작품과 알루미늄 프레임 모서리가 날카로울 수 있으니 어린이나 유아의 손에 닿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교환/환불 안내

교환 및 반품


· 교환/반품은 핀즐 홈페이지(pinzle.net)에서 구매한 작품에 한해서만 가능합니다.
· 작품을 받으신 후 7일 이내에 Q&A 게시판을 통해 교환/반품 접수를 하실 수 있습니다.
· 주문 제작 작품(에디션 및 키즈, 폰 케이스 등)과 지류 작품(아트 프린트, 엽서북 등)의 특성상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은 불가합니다.(배송 중 파손의 경우 같은 작품으로 재발송해드리며, 왕복 배송비는 핀즐이 부담합니다)
· 알루미늄 액자와 아카이빙 앨범은 재질 특성상 미세한 외부 스크래치가 생길 수 있으며 이는 불량이 아니므로 교환/반품이 어렵습니다.
· 교환/반품 시 작품이 파손되지 않도록 재포장해주시고, 포함된 구성품도 모두 함께 반송해주셔야 합니다.(작품별 반송 주소와 방법은 별도로 안내드립니다)
· 패브릭 작품의 경우 개봉 후 발생한 향수 등의 오염이나 구김으로 판매하기 불가능한 상태의 작품은 교환/반품이 불가합니다.
· 기프트 카드는 기재된 쿠폰 코드가 노출될 위험이 있으므로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고객의 부주의로 작품이 훼손되거나 하자가 발생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합니다.


환불 안내


받으신 작품이 위의 교환/반품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에만 환불이 가능하며 작품을 수령한 후 7일 이내에 문제가 있는 부분의 사진을 채널톡으로 접수해주셔야 합니다.

· 무통장 입금, 실시간 이체 : 당일 혹은 익일 18시까지 처리됩니다.
· 신용카드 : 카드사에 따라 환불 완료까지 3~8일 정도가 소요됩니다.(카드사로 문의하시면 처리 과정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현금 결제 : Q&A 게시판에 환불 계좌 및 정보를 입력해주시면 관리자가 확인 후 바로 처리해드립니다.
· 정기구독 중도 해지 : 구독 중 환불은 ‘결제 총액 - (이미 받으신 작품 및 액자의 개별 구매가 + 총 배송비)’로 계산해 차액을 돌려드립니다.
긴급문의
* 유형
* 제목
* 이메일
* 이름
내용
파일 첨부 1
파일 첨부 2